부정클릭 감시중
Skip to content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중소기업유통센터(대표이사 정진수)와 대만의 크라우드펀딩 젝젝(대표이사 서진)은 지난 20일 ‘2023년 소상공인 해외쇼핑몰 입점 지원사업’을 위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 사업은 해외 온라인 쇼핑몰(오픈마켓, 크라우드펀딩)에 국내 소상공인 상품의 입점과 판매를 지원해 안정적인 판로 구축 및 시장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는 것을 목적으로 진행된다.

젝젝은 회원 수 400만명, 누적 펀딩액 4000억원을 달성한 대만 최대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이다. 중소기업유통센터는 ‘젝젝’의 아시아 유일 독점 파트너 에이전시인 ‘세토웍스’를 통해 젝젝 내 펀딩 지원과 쇼핑몰 입점을 통한 소상공인의 해외 수출을 지원할 예정이다.

세토웍스는 대만을 포함 4개국 현지 법인과 6개국 전문 인력을 통해 현지화된 제품 상세페이지 기획부터 영상, 마케팅, 배송, CS, 인증까지 크라우드 펀딩과 수출의 전 과정을 풀서비스(총괄대행 방식)로 진행하는 글로벌 펀딩 전문 대행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킥스타터를 포함, 최근 글로벌 누적 펀딩액이 업계 최초로 200억 원 이상을 달성,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수출을 시작하고 현지 유통을 통해 수출을 확대하는 전략을 활발히 펼쳐 나가고 있다.

조범진 세토웍스 글로벌 컨설팅그룹 상무는 “세토웍스는 지난해에만 약 10억 원 이상의 펀딩 실적을 대만에서 기록했으며 펀딩 종료 후에는 대만 주요 유통 도매상과 벤더를 통해 후속 유통이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다”며 “국내 최고 수준의 크라우드 펀딩 관련 데이터와 국가 및 플랫폼, 글로벌 소비자 데이터를 바탕으로 국내 우수한 제품의 성공적인 해외 진출에 힘을 보탤 것”이라고 밝혔다.

2023년 중소기업유통센터 소상공인 해외쇼핑몰 입점 지원사업은 연중 상시 신청 가능하며, 주기적인 선정 위원회를 통해 대상을 선정한다. 자세한 내용은 판판대로 홈페이지 내 지원사업 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뉴스팀, https://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230324500132&wlog_tag3=naver